Home 골프 호주 골퍼‘재러드 라일’백혈병으로 숨져

호주 골퍼‘재러드 라일’백혈병으로 숨져

2008년 웹닷컴 투어에서 두번이나 우승한 재러드 라일이 암으로 숨졌다. 그의 나이 36세였다.
그의 아내 브리어니는 9일 “재러드가 더 이상 우리와 함께하지 않게 됐다는 사실을 전하게 돼 마음이 아프다”라며 “그는 8일 밤 평화로운 분위기 속에서 눈을 감았다”고 밝혔다.
라일은 17세 때인 1999년 처음 급성 골수성 백혈병 진단을 받고 2년간 투병한 뒤 2005년부터 미국프로골프(PGA) 2부 투어인 웹닷컴 투어에 입문, 2007년부터 본격적인 PGA 투어 선수로 활약했다. 2008년 웹닷컴 투어에서 2승을 따냈으나 2012년 다시 백혈병이 발병했고 2014년 필드에 다시 돌아왔다. 2016년 8월까지 PGA 투어 대회에 출전한 그는 지난해 7월 혈액 검사가 안 좋게 나와 다시 입원했고 투병 생활을 시작했다.
라일은 아내를 통해 남긴 유서로
‘응원해준 여러분께 감사드린다. 제 인생은 짧았지만 저로 인해 사람들이 암으로 고통받는 이들에 대해 한 번 더 생각하고 행동하게 됐다면 충분히 의미가 있었다고 생각한다’는 마지막 말을 전했다. 지난주 열린 PGA 챔피언 시합에서 타이거우즈, 로리 맥켈로이등 많은 선수들이 라일의 죽음을 애도하며 노란 리본을 착용하고 경기에 나온 바 있었다. <뉴질랜드 타임즈>

타임즈 인기글

“하노이 정상회담은 2막…여러 막 거쳐야 대서사시에”

북한‘완전히 검증된 비핵화’(FFVD)에서‘완전히’에는 거부감 있어 지난 3월 17일(일) 뉴질랜드타임즈 도언태 발행인은 문재인 대통령 통일외교안보 특보를 맡은...

요즘 뜨는 발효음료 ‘콤부차 Kombucha’

한국엔 생소하지만, 아만다 사이프리드, 레이디 가가, 린제이 로한 등 미국 할리우드 여배우들이 즐겨 마시는 건강음료로 알려진 ‘콤부차’(Kombucha)의 인기는 유럽, 일본 등 전 세계로 퍼져가면서 건강하고 맛있는 디톡스...

뉴질랜드타임즈 1000호를 맞아

1996년 1월 1일(월) 새해 첫날에 창간된 뉴질랜드타임즈가 이번 1000호를 발행할 수 있기까지 오랜 세월 변함없이 뉴질랜드타임즈를 성원하고 지지해 주신 독자 여러분께 머리...

‘키위 이슬람 테러리스트’ 귀환 못할 수도

자신다 아던 수상은 소위 ‘키위 지하디스트’라고 불리는 마크 테일러가 뉴질랜드로 돌아올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다고 말했다. 테일러는 뉴질랜드 국적으로 이슬람 테러 단체인...

보다폰, 직원 2800명에게 자발적 퇴사 제안

수백 곳 콜센터 재정립…기술 인력 인도 협력 회사로 옮길 듯 보다폰은 지난 3월 11일 재무상태를 회복하고 2020년 주식시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