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부동산 부동산뉴스 11월 전국 주택 판매 가격 강세 유지

11월 전국 주택 판매 가격 강세 유지

부동산협회의 조사에 따르면 지난 11월 뉴질랜드 전국 평균 주택 매매 가격은 사상 최고를 기록했지만, 오클랜드의 경우 작년 11월보다 떨어졌다.
11월 전국 평균 주택 가격은 $562,000으로 신기록을 경신했던 10월보다도 상승한 $575,000으로 집계되었다.
지난해 11월 대비 6.5% 오른 셈이다. 그러나 뉴질랜드 최대 부동산 시장인 오클랜드의 11월 평균 가격은 $867,000으로, $864,500였던 10월보다 소폭 상승했지만, 작년 11월 대비 1.5% 하락했다.
이는 전국적으로 평균 주택 가격이 강세를 유지하고 있지만, 오클랜드는 $900,000으로 최고 기록을 경신한 작년 3월 이래 소폭 하락한 뒤 침체기에 있음을 알 수 있다. 한편, 전국의 6개 지역이 11월 최고 평균 가격을 기록했다. 이 가운데 노스랜드가 작년 11월과 비교하면 21.2% 올랐고, 와이카토 8%, 혹스베이 11.9%, 웰링턴이 11.5% 상승했다.
전국의 주택 거래량도 지난해와 비교하면 2.6% 증가하여 지난 11월 7,286채가 거래되었다. 오클랜드의 주택 거래량은 2,039건으로, 작년 1월과 비교하여 3.9%나 증가했다.
오클랜드를 제외한 나머지 지역의 거래량은 전년 대비 2.1% 상승했다. 지금까지 초여름 거래 현황은 전반적으로 꾸준한 상태이며, 주택 거래 건수는 작년 같은 시기에 비해 소폭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뉴질랜드 타임즈>

타임즈 인기글

“하노이 정상회담은 2막…여러 막 거쳐야 대서사시에”

북한‘완전히 검증된 비핵화’(FFVD)에서‘완전히’에는 거부감 있어 지난 3월 17일(일) 뉴질랜드타임즈 도언태 발행인은 문재인 대통령 통일외교안보 특보를 맡은...

요즘 뜨는 발효음료 ‘콤부차 Kombucha’

한국엔 생소하지만, 아만다 사이프리드, 레이디 가가, 린제이 로한 등 미국 할리우드 여배우들이 즐겨 마시는 건강음료로 알려진 ‘콤부차’(Kombucha)의 인기는 유럽, 일본 등 전 세계로 퍼져가면서 건강하고 맛있는 디톡스...

뉴질랜드타임즈 1000호를 맞아

1996년 1월 1일(월) 새해 첫날에 창간된 뉴질랜드타임즈가 이번 1000호를 발행할 수 있기까지 오랜 세월 변함없이 뉴질랜드타임즈를 성원하고 지지해 주신 독자 여러분께 머리...

‘키위 이슬람 테러리스트’ 귀환 못할 수도

자신다 아던 수상은 소위 ‘키위 지하디스트’라고 불리는 마크 테일러가 뉴질랜드로 돌아올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다고 말했다. 테일러는 뉴질랜드 국적으로 이슬람 테러 단체인...

보다폰, 직원 2800명에게 자발적 퇴사 제안

수백 곳 콜센터 재정립…기술 인력 인도 협력 회사로 옮길 듯 보다폰은 지난 3월 11일 재무상태를 회복하고 2020년 주식시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