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부동산 부동산뉴스 오클랜드 인기 학군 렌트 수요 급증

오클랜드 인기 학군 렌트 수요 급증

개학을 맞아 오클랜드 인기 학군으로 이사하려는 세입자들이 급증하는 현상이 나타났다. 오클랜드의 한 부동산 매니저는 프리미엄까지 지불하려는 세입자들이 있을 정도로 인기 학군의 임대 주택 수요가 급등했다고 밝혔다. 뉴질랜드에서 가장 인기 높은 오클랜드 그래머스쿨은 2명의 전담 직원을 고용해 위장전입 학생들을 가려내고 있다. 오클랜드 그래머스쿨의 팀 오코너 교장은 입학 기간 막바지인 1월 말 입학 신청이 급증했다고 한다. 그는 추첨을 통해 입학 기회를 얻지 못한 사람들이 막바지에 급하게 학군으로 이사한 경우가 많기 때문으로 보고 있다. Ray White 리뮤에라 지점은 최근 리뮤에라 임대 주택에 세입자들의 관심이 쏟아지고 있으며, $500-$700대 더블 그래머스쿨 학군 임대 주택의 인기가 가장 높다고 설명했다. 오클랜드 그래머스쿨과 같은 명문 학교 근처의 주택 및 임대 주택 수요가 높아짐에 따라 리뮤에라 지역 평균 집값은 2백만 달러를 넘어서고 있다. 인기 초등학교가 있는 마운트 알버트 역시 프리미엄을 지불하면서까지 임대 주택에 들어가려는 세입자들의 인기를 얻고 있다. One Roof의 오웬 본은 그래머스쿨 학군의 집값이 강세를 보이는 것을 통해 학교가 주택 수요와 가치에 큰 영향을 미치고 있음을 알 수 있다고 말했다. <뉴질랜드 타임즈>

타임즈 인기글

“하노이 정상회담은 2막…여러 막 거쳐야 대서사시에”

북한‘완전히 검증된 비핵화’(FFVD)에서‘완전히’에는 거부감 있어 지난 3월 17일(일) 뉴질랜드타임즈 도언태 발행인은 문재인 대통령 통일외교안보 특보를 맡은...

2019 오클랜드 한인의 날 행사 열려

부산시립국악관현악단 및 국제청소년예술단 초청, 수준 높은 공연 선보여 3월 30일(토), 노스쇼어 이벤트 센터에서 오전 9시부터 6시 30분까지 오클랜드...

올해부터 세금 환급서류 제출 안 해도 환급받을 수 있어

IRD(국세청)은 세금 환급이 자동 시스템으로 전환됨에 따라 바쁜 1년을 보내고 있다. IRD는 콜 센터로 걸려 오는 190만 통의 추가 전화를 받기 위해...

“NZ 역사상 가장 어두운 날…증오 아닌 사랑으로 극복”

무장 테러범 크라이스트처치 이슬람 사원 난입해 총격, 21일 현재 50명 사망 3월 15일(금) 크라이스트처치 해글리 공원 부근의 이슬람...

뉴질랜드타임즈 1000호를 맞아

1996년 1월 1일(월) 새해 첫날에 창간된 뉴질랜드타임즈가 이번 1000호를 발행할 수 있기까지 오랜 세월 변함없이 뉴질랜드타임즈를 성원하고 지지해 주신 독자 여러분께 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