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NZ뉴스 부동산뉴스

부동산뉴스

투자 주택 세금 공제 혜택 철회 렌트비 상승 요인?

NZ 부동산 투자가 협회의 앤드류 킹 회장은 이번 주 앤드류 리틀 노동당 당수가 발표한 대로 투자 주택의 ‘네거티브 기어링’에 대한 세금 공제 혜택을 철회할...

오클랜드 주택 구매 능력 사상 최악

정부가 주택 구매 능력에 대한 조사에 착수한 지 5년 만에 첫 보고서를 발표했다. 사업, 혁신, 고용부가 수집한 자료에 의하면 오클랜드에서 첫 집을 구매하는 것이...

4월 오클랜드 주택 거래건수 2008년 이후 최저

바풋 앤 톰슨 자료에 의하면 4월 오클랜드 거래 건수는 664건에 불과해 작년 같은 기간 대비 30%가 감소하였으며 이는 2008년 경제 위기 이후 최저 수준을...

주택 시장 냉각 속도 예상 보다 빨라

뉴질랜드 부동산 시장이 예상보다 빠른 속도로 진정되고 있다. 웨스트팩의 데이빗 맥린씨는 올해 전국의 주택 가격 성장률이 3% 또는 4% 정도로 예상되며 이는 당초 예상보다 절반...

임대 주택 1채당 지원자 44명꼴

오클랜드의 렌트비 상승률은 물가 상승률보다 두 배 이상 높다. 임대 주택 한 채에 신청자가 44명꼴로 주택 부족현상이 심각한 것으로 나타났다. 바풋 앤 톰슨 임대...

안락한 은퇴 생활- 집 없이도 가능할까?

인구 노령화가 급속히 진행됨에 따라 퇴직 연령의 키위들이 늘고 있다. 일반적으로 중산층의 키위들이 안락한 은퇴 생활을 하기 위한 세 가지 방법은 집을 사서 은퇴...

오클랜드, 크라이스트처지 집 값 약세, 웰링턴은 강세 유지

올해 일사분기 3개월 동안 오클랜드 일부 지역과 크라이스트처치는 집값이 내렸지만 웰링턴 지역의 집값은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QV 자료에 의하면 지난 3개월간 오클랜드의 집값은 0.4%...

오클랜드 주택 매물 늘고 거래량은 대폭 줄어

Realestate.co.nz 4월 자료에 의하면 오클랜드 주택 시장에 매물로 나온 리스팅의 수는 작년 대비 31.7%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주택 매물은 늘고 바이어의 수는 줄어 거래량은...

주간 인기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