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NZ뉴스 뉴질랜드뉴스 정부, 교통사고 줄이기 위해 14억 달러 쓴다

정부, 교통사고 줄이기 위해 14억 달러 쓴다

교통사고 사망자가 늘어나면서 정부가 위험한 도로의 경우 시속 80km로 속도 제한 기준을 내릴 것을 고려하고 있다. 줄리 앤 젠터 교통부 부장관은 너무 많은 사람이 도로에서 사망하고 있으며, 정부의 비전 제로 도로 안전 계획은 앞으로 10년 동안 이러한 교통사고 사망자 감소를 위한 프로그램이라고 말했다.
이를 위한 한 방법은 일부 도로의 제한속도를 줄이는 것으로, 뉴질랜드교통국은 이미 제한 속도를 낮출 도로 선정 작업에 들어갔다.
젠터 부장관은 더 나은 안전 기능을 갖춘 도로로 개선할 것이라고 말했다.
“우리는 이미 전국적으로 비용 효율적인 안전 개선에 투자하고 있다.
심각한 부상과 사고를 줄이기 위해 중앙 분리대, 측면 장애물, 더 넓은 중앙선 등을 적용하기 위해 14억 달러의 예산을 책정했다”고 말했다. 올해 5월 5일 현재까지 144명이 도로에서 사망했는데, 이는 지난해 도로 위에서 사망한 377명보다 더 빠른 교통사고 사망 추세이다.

<저작권자 © ‘뉴질랜드 정통교민신문’ 뉴질랜드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타임즈 인기글

‘투표가 최고의 심판’…여권 들고 투표장으로

말 많고 탈 많은 오클랜드한인회, 지금 이대로는 안 돼 타임즈의 눈 제15대 오클랜드한인회 선거가...

“이제까지 뉴질랜드에 이런 선거관리위원장은 없었다”

◉ 타임즈의 눈 선관위 운영 미숙으로 오클랜드한인회장•감사 선거 연기돼 제15대 오클랜드한인회장과 감사 선거가 6월...

리디아 고, 2019년 공로 훈장 받았다

리디아 고 특별 인터뷰 5월 15일 총독 관저에서 럭비 선수 대니얼 카터 등과 함께 뉴질랜드 한인 1.5세대 리디아 고(고보경)가 2019년 새해 공로 훈장을...

“하노이 정상회담은 2막…여러 막 거쳐야 대서사시에”

북한‘완전히 검증된 비핵화’(FFVD)에서‘완전히’에는 거부감 있어 지난 3월 17일(일) 뉴질랜드타임즈 도언태 발행인은 문재인 대통령 통일외교안보 특보를 맡은...

‘상식’도 ‘원칙’도 ‘소통’도 없는 ‘3무(無) 선관위’ 자초했다

◉ 타임즈의 눈 다음 선거 체계 있게 준비해 축제로 만들어야…한인들, 새 한인회장에게 적극 협조했으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