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NZ뉴스 뉴질랜드뉴스 “15세 이하, 주말 오클랜드 대중교통 무료 이용”

“15세 이하, 주말 오클랜드 대중교통 무료 이용”

지난 9월 7일(토)부터 아이들은 주말과 공휴일에 오클랜드의 버스, 기차와 일부 페리를 무료로 이용할 수 있게 됐다.

무료로 이용하려면 5세에서 15세 사이의 어린이라는 인증을 받은 오클랜드 홉 카드(AT Hop Card)를 사용해야 한다.

이미 5세 미만 어린이는 교통 요금을 낸 어른과 동반 승차했을 경우에 무료로 대중교통을 이용하고 있다.

필 고프 오클랜드 시장은 “다음 세대의 대중교통 이용을 장려하기 위해 이번 조치를 시행했다”고 밝혔다.

그는 “16세 미만 어린이들을 위해 주말과 공휴일 대중교통 무료 서비스 시행으로 많은 사람이 그들의 자동차를 집에 두고 대중교통을 이용할 것이다”고 덧붙였다.

이 시도로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사람들이 적어도 한 대 이상의 자동차를 이용하지 않게 됨으로써 교통 혼잡과 탄소 배출량을 줄이는 데 기여하게 된다고 그는 강조했다. 어린이 등록 절차가 최대 72시간이 걸릴 수 있으니, 주말 무료 승차를 하기 위해서는 사전에 신청해야 한다고 오클랜드 시의회 대변인은 말했다.

뉴질랜드타임즈

저작권자 © ‘뉴질랜드 정통교민신문’ 뉴질랜드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Advertisement -

타임즈 인기글

‘투표가 최고의 심판’…여권 들고 투표장으로

말 많고 탈 많은 오클랜드한인회, 지금 이대로는 안 돼 타임즈의 눈 제15대 오클랜드한인회 선거가...

“김우식 선관위, 한인회 돈이 그렇게 우스웠나”

◉ 타임즈의 눈 ‘15대 선거 비용 정산서 내부 감사 보고서’를 읽고 14대보다 $15067 더...

“이제까지 뉴질랜드에 이런 선거관리위원장은 없었다”

◉ 타임즈의 눈 선관위 운영 미숙으로 오클랜드한인회장•감사 선거 연기돼 제15대 오클랜드한인회장과 감사 선거가 6월...

리디아 고, 2019년 공로 훈장 받았다

리디아 고 특별 인터뷰 5월 15일 총독 관저에서 럭비 선수 대니얼 카터 등과 함께 뉴질랜드 한인 1.5세대 리디아 고(고보경)가 2019년 새해 공로 훈장을 받았다....

“하노이 정상회담은 2막…여러 막 거쳐야 대서사시에”

북한‘완전히 검증된 비핵화’(FFVD)에서‘완전히’에는 거부감 있어 지난 3월 17일(일) 뉴질랜드타임즈 도언태 발행인은 문재인 대통령 통일외교안보 특보를 맡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