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질랜드 교민 3명, 한국에서 산사태로 사망

뉴질랜드 교민 3명, 한국에서 산사태로 사망

뉴질랜드타임즈 댓글 0 조회 2835 추천 6


f6cf14409458cda71c599bcb504c1181_1596529362_7939.jpg
 

83일 오전 1037분쯤 경기도 가평의 한 펜션에서 폭우로 토사가 무너져 펜션 관리동을 덮쳐 펜션 주인 A(65, )씨와 그의 딸 송모(36), 손자(2) 등 일가족 3명이 사망했다.

 

이들은 모두 뉴질랜드 교민으로 A씨의 딸은 뉴질랜드에서 최근 귀국한 뒤 출산 후 어머니의 펜션에서 일을 돕다가 한꺼번에 참변을 당했다.

 

송 씨는 뉴질랜드 국적으로 주한뉴질랜드상공회의소 이사로 재직하고 있었다가 출산으로 회사를 휴직하고 한국에 갔다고 전해졌다.  


뉴질랜드타임즈


저작권자 © ‘뉴질랜드 정통 교민신문’ 뉴질랜드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 , ,

이 게시글에 달린 댓글 총 0
 
 
 

애드 프라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