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외국인 학생 1천 명에게 국경 개방한다

정부, 외국인 학생 1천 명에게 국경 개방한다

뉴질랜드타임즈 댓글 0 조회 4527 추천 11


68dc0df4d9fd822dea565e835395b01b_1610581197_2436.jpg
 

정부는 국제 교육분야 회복 계획의 일환으로 4월부터 외국인 학생 1,000명의 입국을 허용할 것이라고 발표했다.

이는 작년에 정부가 박사과정과 대학원 과정에 있는 외국인 학생 250명에게 뉴질랜드 입국을 허용한 이후 나온 정책이다.

 

크리스 힙킨스 교육부 장관은 입국 허용 대상 학생들은 대학 학위나 대학원 과정을 공부해야 하며 격리 시설 사용 비용을 지불해야 한다고 말했다.


교육 기관들은 뉴질랜드 경제에 연간 50억 달러 이상의 가치가 있는 외국인 학생들에게 국경을 다시 개방해주기를 정부에 로비해왔다.

힙킨스 장관은 빠르게 과정을 마쳐야 하는 학생들에게 우선권이 주어질 것이라고 말했다. 


68dc0df4d9fd822dea565e835395b01b_1610581221_4273.png
 

그는 "4월부터 300명의 학생이 뉴질랜드로 돌아올 것이며 나머지 학생들은 격리 시설 수용이 가능한 대로 입국할 것이다고 말했다.


그는 "이 학생들의 입국은 귀국하는 키위들의 수용 수치에 영향을 미치지 않을 것이며, 이들은 다른 모든 입국자와 동일한 국경 규정과 격리 관리를 받게 될 것이다. 또한, 그들이 어디에서 왔는지에 따라 추가적인 제한을 받게 된다고 밝혔다.


그는 정부가 최우선 과제로 삼고 있는 것은 모든 뉴질랜드 사람들의 보건과 안전, 복지이며 뉴질랜드 경제 회복을 지원하기 위해 신중하게 균형을 맞춰 결정할 것이다고 말했다.


그는 학생들은 예약 시스템을 통해 격리 시설을 예약해야 하며 격리 시설 사용에 대한 비용을 내야한다고 말했다.


그는 학생들은 또한 비자를 받기 위해서 뉴질랜드에서 지내는 데 필요한 생활비가 20,000만 달러(기존 15,000달러)가 있다는 것을 증명해야 한다고 말했다.


힙킨스 장관은 1,000명의 외국인 학생 입국으로 인해 2,700만 달러의 등록금을 포함하여 연간 약 4,900만 달러가 뉴질랜드 경제에 기여할 것이다고 말했다.


뉴질랜드타임즈


저작권자 © ‘뉴질랜드 정통 교민신문’ 뉴질랜드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게시글에 달린 댓글 총 0



 
 
 

애드 프라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