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호사들, 긴 협상 끝에 고용 계약 조건 받아들여

간호사들, 긴 협상 끝에 고용 계약 조건 받아들여

뉴질랜드타임즈 댓글 0 조회 671 추천 8


1da7f3159b990433e29c4f5ec47a5b95_1634263182_9245.jpg
 

간호사들은 15개월간의 긴 협상 끝에 80%의 찬성으로 가장 최근의 고용 계약 조건을 받아들였다.

 

데이비드 웨이트 수석 변호사는 급여 문제를 해결하고 고용 안정을 위한 진전을 이룬 제안에 기뻐했다.

 

그는 "우리는 또한 회원들의 문제가 해결되지 않을 때 법적으로 강제할 수 있는 문제 제기 경로와 함께 안정적인 고용에 대한 지역보건위원회의 계약 의무를 끌어냈다고 말했다.

 

그는 "새로운 고용 계약과 함께 이러한 조치들은 고용 불안을 해결하고 간호사를 다시 매력적인 직업으로 만들기 위한 단계이다"라고 설명했다.

 

1da7f3159b990433e29c4f5ec47a5b95_1634263203_7787.jpg
 

간호사들은 마지막 제안을 거절한 이후 8월에 파업할 예정이었지만 파업 이틀 전에 첫 지역사회 델타 변이 사례가 발생함에 따라 취소되었다.

 

앤드루 리틀 보건부 장관은 조합원들이 그들의 노조 제안을 거부했다"고 말하며 그 결정을 비난했다.

 

그는 적은 수의 간호사로 인한 잦은 교대 근무, 시간외 근무, 많은 환자 수 때문에 그 어느 때보다 스트레스를 많이 받고 있다는 문제를 알고 있다고 밝혔다.

 

단체협약 기간은 2022 10 21일까지다.


뉴질랜드타임즈


저작권자 © ‘뉴질랜드 정통 교민신문’ 뉴질랜드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게시글에 달린 댓글 총 0



 
 
 

애드 프라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