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동당과 자신다 아던 총리 지지율 하락세 지속

노동당과 자신다 아던 총리 지지율 하락세 지속

뉴질랜드타임즈 댓글 0 조회 359 추천 6


15e05d474212c71cc84b78e922866e30_1659994106_0847.jpg
 

최근 원뉴스가 시행한 정치 관련 여론조사 결과, 노동당과 자신다 아던 총리의 인기가 계속 하락세를 보이며 최근 5년 동안 가장 낮은 수준을 보였다.

 

국민당은 지난 5월 조사 때보다 2%포인트가 하락했지만 37%의 지지율로 여전히 노동당을 앞서고 있다.

 

자신다 아던 총리는 총리 선호도에서 3%포인트 하락해 30%로 떨어졌지만, 역시 3% 하락한 크리스토퍼 럭슨 국민당 대표의 22%보다는 여전히 8% 앞서 있다.

 

이번 조사에서 행동당의 약진이 눈에 띄는 데 지난 조사 보다 4%포인트가 올라 11%를 얻었다.  

 

▲ 주요 정당 지지율

- 국민당: 37% (2%포인트 하락)

- 노동당: 33% (2%포인트 하락)

- 행동당: 11% (4%포인트 상승)

- 녹색당: 9% (1%포인트 하락)

- 뉴질랜드 제일당: 3% (2%포인트 상승)

- 마오리당: 2% (변동 없음)

 

15e05d474212c71cc84b78e922866e30_1659994125_6494.jpg
 

여론 조사 결과를 120 의석으로 환산하면 국민당 48, 행동당이 14석을 얻어 두 정당은 총 62석을 차지하지만, 노동당 44, , 녹색당 11, 마오리당은 3석을 차지하게 돼 이 세 개 정당은 정권을 차지하기에는 의석이 부족하다.

 

크리스토퍼 럭슨 국민당 대표는 뉴질랜드 국민은 현 정부가 돈과 경제를 잘 관리하지 못한다는 것을 알고 있다. 그들은 변화를 원한다고 말했다.

 

행동당의 데이비드 시모어 대표는 국민들이 새 정부를 맞이할 준비가 되어 있다고 강조했다.

 

▲총리 선호도

- 자신다 아던: 30% (3%포인트 하락)

- 크리스토퍼 럭슨: 22% (3%포인트 하락)

- 데이비드 시모어: 5% (2%포인트 상승)

- 윈스턴 피터스: 2% (1%포인트 상승)

- 클로에 스와브릭: 1% (1%포인트 하락)

- 모름: 31% (3%포인트 상승)

- 없음/무응답: 4% (2%포인트 상승)


뉴질랜드타임즈


저작권자 © ‘뉴질랜드 정통 교민신문’ 뉴질랜드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게시글에 달린 댓글 총 0



애드 프라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