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뉴질랜드타임즈

더보기
더보기

교민뉴스

“NZ, 팔 집 없어”… 80년 만에 두 번째로 매물 급감
부동산연구소는 지난달 전국에 매물로 나온 주택 수가 28.9% 감소해 총 14,883채였다고 발표했는데, 이는 뉴질랜드가 1960년대 부동산 관…
뉴질랜드타임즈 | 06.15
신개발지 주택 구매는 대박? 또는 도박?
새로 개발된 지역에 집을 사는 것은 대박 날 수도 있지만, 또한 그것은 도박일 수도 있다. 대박 나는 경우는 당신이 더 낮은 보증금으로 집을 살…
뉴질랜드타임즈 | 06.14
주택 시장, 첫 주택 구매자는 관망세…주택 보유자는 더 비싼 집 찾아
부동산 시장이 여전히 뜨겁지만 조금씩 안정을 찾아가고 있는 가운데, 주택 구매를 앞둔 사람들이 막대한 자산과 저금리를 이용해 현금을 마련하고 있…
뉴질랜드타임즈 | 06.08
뉴질랜드에서 인기가 상승하고 있는 주택 시장은 어디?
웰링턴 북쪽으로 가는 기차를 약 1시간 타고 가면 최근 뉴질랜드에서 가장 인기가 상승하고 있는 주택 시장을 만날 수 있다. 마틴보로, 그레이타운…
뉴질랜드타임즈 | 06.07
코로나19 대유행 이후에도 집값이 크게 오르지 않은 곳은?
코로나19 대유행 이후 뉴질랜드 대부분 지역에서 집값이 사상 최고치로 상승했지만 의외로 많이 오르지 않은 곳이 있다. 남섬의 오타고와 웨스트 코…
뉴질랜드타임즈 | 06.05
실거주하지 않은 집주인, 양도 소득세 폭탄 맞을 수 있어
국립 회계 당국은 상당 기간 자택에 거주하지 않는 주택 소유자는 부동산 투자자를 겨냥한 새로운 규정에 적발돼 결국 거액의 세금 폭탄을 맞을 수 …
뉴질랜드타임즈 | 06.03
불과 1년 만에 주택 중간 가격 1백만 달러 넘는 지역 141% 증가
코로나19 발생 이후 사상 최저의 금리가 유지됐고 이로 인해 부동산 시장 호황이 이어지면서 집값을 크게 변화시켰다. 4년 전에 비해 주택 중간 …
뉴질랜드타임즈 | 06.03
정부 고시가(CV)보다 1백만 달러 비싸게 팔리는 집 많아
남부 오클랜드의 한 부동산 중개인은 정부 고시가보다 1백만 달러 비싸게 팔리는 것은 더는 이상한 일이 아니라고 주장했다. 옥스포드 로드의 한 주…
뉴질랜드타임즈 | 05.29
외국인 노동자 착취한 슈퍼마켓 주인, 57,000달러 지급 명령받아
고용관계 당국은 외국인 노동자를 착취한 남부 오클랜드의 소형 슈퍼마켓 주인에게57,000달러를 지급하라는 명령을 했다. 기업혁신고용부는 성명을 …
뉴질랜드타임즈 | 06.10
이민부, 100명의 직원 채용…거주 비자 관련 업무 투입
이민부가 베이징 사무소의 폐쇄를 준비하면서 100명의 직원을 채용하고 있다.이민부는 코로나19 여파로 해외 지점을 폐쇄하면서 300개 이상의 인…
뉴질랜드타임즈 | 06.01
정부, 이민 제도 ‘재설정’ 한다…고용주 요구 사항 강화
정부는 숙련 이민 범주를 검토하고 고용주 요구 사항을 강화하는 방향으로 새로운 이민 제도를 재설정할 계획이다. 5월 17일 스튜어트 내쉬 관광부…
뉴질랜드타임즈 | 05.18
작년 한 해, “1986년 이래 입국 이민자 수 가장 적었다”
2021년 3월까지 한 해 동안 뉴질랜드로 온 순 이민자(입국 이민자-출국 이민자) 수치가 작년 대비 85,000명 이상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뉴질랜드타임즈 | 05.17
이민부, 오늘 이민 정책 변경 내용 발표 예정
오늘(5월 17일) 오후 크리스 파포이 이민부 장관은 이민 정책 변경 내용을 발표할 예정이다. 지난 금요일 자신다 아던 총리는 재계 지도자들 대…
뉴질랜드타임즈 | 05.17
정부, 이민제도 검토 착수…몇 주내 방향성 발표 예정
그랜트 로버트슨 재무부 장관은 "뉴질랜드 이민제도가 주는 경제적 및 기타 영향을 파악하기 위해 뉴질랜드 이민제도에 대한 조사가 착수되고 있다”고…
뉴질랜드타임즈 | 05.03
적발된 불법 노동 중국인 10명, ‘추방 반대’ 의견 대두
외국인 노동자들을 대변하는 한 단체는 오클랜드 건설 현장에서 불법으로 일하다 적발된 10명의 중국인을 추방해서는 안 된다고 주장했다. 그중 두 …
뉴질랜드타임즈 | 04.02
16개 폴리텍 국내 학생 입학률 20% 증가
국립 폴리텍은 16개 폴리텍의 국내 학생 입학률이 20% 증가했다고 밝혔다. 한편, 대학교의 국내 학생 수는 지난해 같은 시기에 9% 증가했는데…
뉴질랜드타임즈 | 03.29
수천 명 어린이, 치과 치료받기 위해 6개월 이상 기다려
오클랜드의 공공 치과 서비스가 아직 아픈 이로 고통받고 있는 2천 명 이상의 어린이를 치료하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오클랜드 지역보건위…
뉴질랜드타임즈 | 06.16
밀포드 트랙킹, 예약 시작 한 시간도 안 돼 매진
세계에서 가장 멋진 트랙킹 코스인 밀포드 트랙 2021~2022 시즌 예약이 시작한 지 한 시간도 안 돼 매진됐다. 6월 15일 자연보존부(DO…
뉴질랜드타임즈 | 06.16
와이테마타 병원, 환자 뱃속에 수술기구 놔둔 채 봉합…2주 후 발견
와이테마타 지역보건위원회(WDHB)가 수술 후 남성의 복부에 수술기구를 남겨둔 사건으로 보건 및 장애 서비스 소비자 권리 규정을 위반한 것으로 …
뉴질랜드타임즈 | 06.14
경찰, 슈퍼마켓 돌며 수만 달러어치 물건 훔친 절도범들 검거
마누카우 경찰은 오클랜드 전역을 돌아다니며 가게에서 좀도둑을 일삼는 범죄조직에 대한 수색 영장이 집행됐다고 밝혔다. 경찰은 이번 수색을 통해 증…
뉴질랜드타임즈 | 06.14
불안정적인 직장에 다니는 여성은 늘고 남성은 줄어
더 많은 여성이 불안정적인 직장에서 일하고 있어 갑작스러운 소득 감소 위험에 노출되어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공식 집계에 따르면, 1/4분기에 …
뉴질랜드타임즈 | 06.14
치치 이슬람 사원 테러 소재 영화 제작에 반대 청원 급증
2019년 3월 15일 발생한 크라이스트처치 이슬람 사원 테러 사건을 소재로 한 영화를 제작한다는 계획이 발표된 후 이를 반대하는 청원이 오르자…
뉴질랜드타임즈 | 06.12
이케아, “올해 안에 NZ 매장 연다”
스웨덴의 가구와 가정용품 회사인 이케아(IKEA)의 고위 임원은 올해 안에 뉴질랜드에 매장을 열 계획이라고 밝혔다. 최근 얀 가드버그 이케아 오…
뉴질랜드타임즈 | 06.12
NZ 고연봉 상위 20개 직종은?
뉴질랜드에서 고연봉을 받고 싶은 사람은 정보통신 기술 분야 직업을 고려해야겠다.온라인 취업사이트 시크(SEEK NZ)의 재닛 폴딩 총괄은 202…
뉴질랜드타임즈 | 06.11
ASB은행, 수수료 과다 청구로 9백만 달러 상환 명령받아
국내 최대 은행 중 한 곳인 ASB은행이 수수료를 과다 청구한 사실이 밝혀져 약 9백만 달러를 고객에게 돌려주라는 명령을 받았다. 상무위원회는 …
뉴질랜드타임즈 | 06.17
중앙은행, 통제 불능 주택 시장 안정화 위해 대출 규제 강화 예정
중앙은행이 통제 불능 상태에 빠진 주택 시장을 안정화하기 위해 정부와 협력하여 더 많은 방안을 준비 중인 것으로 밝혀졌다. 재무부 장관은 중앙은…
뉴질랜드타임즈 | 06.16
키위 전문직 종사자 1/3 이상, “내년에 직장 그만둘 계획”
키위 전문직 종사자의 1/3 이상이 내년에 직장을 그만둘 계획이라는 새로운 조사 결과가 나왔다.인력채용 회사인 헤이즈(Hays)는 은행, 보험,…
뉴질랜드타임즈 | 06.15
정부, 전기자동차 보조 지원금 정책 발표…최대 8,625달러 돌려받아
오늘(6월 13일) 정부는 새로운 전기 자동차와 하이브리드 자동차를 사는 사람들은 정부로부터 8,625달러까지 돌려받을 수 있다고 발표했다. 또…
뉴질랜드타임즈 | 06.13
NZ 요리사 부족 위기…높은 임금 찾아 호주행
호주가 더 좋은 급여 조건으로 뉴질랜드의 요리사를 유혹하고 있어 뉴질랜드 내 요리사 부족 현상이 더 악화될 수 있다는 우려가 제기되고 있다. 정…
뉴질랜드타임즈 | 06.13
경제학자, “NZ 국경 다시 열리면 많은 키위들 떠난다” 경고
한 경제학자는 지난 1년 동안 수천 명의 키위들이 코로나19를 피해 귀국했지만, 이것은 일시적인 현상이며 다시 국경이 열리면 키위들은 다시 뉴질…
뉴질랜드타임즈 | 06.11
키위들, 코로나19 이후 국내 여행에 83억 달러 써
뉴질랜드 관광청(TNZ) 조사에 따르면 뉴질랜드인들은 코로나19 이전과 비교하여 국내 여행에 11억 달러를 더 썼으며, 이는 총 83억7천만 달…
뉴질랜드타임즈 | 06.07
NZ 전역의 노후화된 상하수도 시설 개선에 1,850억 달러 소요 예상
뉴질랜드의 노후화된 상하수도 시설을 개선하는 데 최고 1,850억 달러가 소요될 수 있다는 보고서가 나왔다. 정부가 발주하고 스코티시 워터사가 …
뉴질랜드타임즈 | 06.02
더보기

타임즈 시론

애드플라자 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