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뉴질랜드타임즈

더보기
더보기

교민뉴스

카테고리별 뉴스

8월 주택 매매 물건, 작년 대비 76% 증가…전국 평균 호가 5개월 연속 하락세
트레이드미는 뉴질랜드 전역에서 매매되는 주택 수가 작년 8월에 비해 76% 증가했다고 밝혔다. 이 회사의 부동산 판매 총괄인 개빈 로이드는 전국…
뉴질랜드타임즈 | 09.22
“생애최초 주택 구매자가 돌아오고 있다”…현금 구매자도 늘어
최근 자료에 따르면 뉴질랜드 주택시장에 생애최초 주택 구매자들이 조용히 돌아오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코어로직의 8월 한 달 주택 구매자 분류…
뉴질랜드타임즈 | 09.20
주요 도시 외곽 지역도 집값 하락세…오클랜드 교외 중 97%가 하락
최근 조사 결과, 주요 도시 외곽 지역 5곳 중 4곳 이상에서 집값이 하락하는 등 주택 시장 침체 양상이 전국 대부분 지역으로 확산되고 있는 것…
뉴질랜드타임즈 | 09.16
“집값 하락세 이어지고 있지만, 봄에는 다시 활기 찾는다”
한 부동산 전문가는 집값이 지난해 정점에서 계속 하락하고 있지만, 봄에는 주택시장이 다시 활기를 찾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전했다. 부동산연구…
뉴질랜드타임즈 | 09.15
주택시장, 14년 만에 가장 빠른 속도로 침체 중
약 14년 만에 가장 빠른 속도로 주택시장 침체가 계속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주택 가치를 측정하는 코어로직의 주택 가격 지수에 따르면, 주택…
뉴질랜드타임즈 | 09.01
NZ 주택 부족, 57,000채 → 23,000채로 감소
키위뱅크는 건설업계가 1991년 이후 가장 많은 주택을 건설하면서 뉴질랜드의 주택 공급 상황이 ‘부족함’에서 '풍족함’으로 변하고 있다고 전했다…
뉴질랜드타임즈 | 08.25
올 3월 이후 오클랜드 주택 호가 ‘10만 달러’ 하락
최근 트레이드미 자료에 따르면 오클랜드 주택 가격이 10만 달러가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는데 이러한 가격 폭락은 공급 활황과 관련이 있다. 오클랜…
뉴질랜드타임즈 | 08.24
2000년 이후 NZ 집값 폭등 원인 찾아
뉴질랜드의 집값은 최근 계속해서 하락하고 있지만, 지난 20년 동안 탄탄대로를 걸어왔다. 2000년 이후 뉴질랜드 주택 중위 가격은 약 17만 …
뉴질랜드타임즈 | 08.23
정부, 부족한 교사 충원 위해 4,400만 달러 추가 투입
오늘(9월 14일) 정부는 코로나19로 인해 2년 반 동안 교육 분야에 차질이 생긴 후 교사 공급 문제 해결과 학생들의 학업 성취도를 높이기 위…
뉴질랜드타임즈 | 09.14
NZ 교육업계, 코로나19 이후 유학생 등록금 10억 달러 이상 손실
뉴질랜드 교육업계는 코로나19 대유행 이후 유학생들이 등록하지 않아 10억 달러 이상의 등록금 손실을 본 것으로 나타났다. 정부의 수출 교육 부…
뉴질랜드타임즈 | 08.25
NZ, 입국자보다 출국자가 더 많아…1990년대 이후 가장 심각
최근 통계청 자료에 따르면, 지난 6월까지 뉴질랜드의 영주권자 및 장기 거주자 손실이 11,500명에 달했다. 이 수치는 1990년대 이후 가장…
뉴질랜드타임즈 | 08.11
NZ 국경 완전히 재개방하자 학생·방문 비자 신청 봇물
뉴질랜드 국경을 완전히 재개방하자 기다렸다는 듯이 학생과 관광객들의 비자 신청이 폭증했다. 8월 1일 국경이 완전히 재개방되자 이날 3,559명…
뉴질랜드타임즈 | 08.03
‘NZ 범죄 증가’ 잠재적 이민 막아
8월 1일로 2년 반 동안의 국경 제한 조치가 마침내 끝나고 이제 국경이 완전 재개방됐지만, 유학생들 부모들은 뉴질랜드가 더 이상 안전하다고 여…
뉴질랜드타임즈 | 08.02
2021 특별 영주권 신청 ‘7월 마감’…이후 영주권 기회 감소 우려
2021 특별 영주권 비자 신청이 이달 말 마감됨에 따라, 그 이후 이주 근로자들의 영주권 기회가 더 적어질 수 있다는 우려가 증폭되고 있다. …
뉴질랜드타임즈 | 07.14
경제학자, “정부의 이민법 개정 거부는 ‘실수’”…해외 이민자 많아야 인플레이션 억제 가능
한 경제학자가 정부의 이민법 개정 거부는 인플레이션을 더 악화시킬 수 있는 명백한 실수라고 주장했다. 현재 뉴질랜드는 의료, 농업, 교육, 접객…
뉴질랜드타임즈 | 07.12
NZ 미취학 아동 중 1/4 ‘발달 지연’ 상태
새로운 연구에 따르면, 취학 전 아동 4명 중 1명은 언어, 정서적 지식, 건강 등에 있어 발달 지연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그로잉 업 인 …
뉴질랜드타임즈 | 07.07
New “안녕 엄마(Hi Mum)” 문자 사기 극성…주의 촉구
최근 호주에서 문제가 됐던 “안녕 엄마(Hi Mum)” 문자 사기가 뉴질랜드에서도 극성인 것으로 나타났다. “Hi Mum”이라고 시작하는 사기 …
뉴질랜드타임즈 | 09.30
New “오클랜드 1600개 도로, 제한 속도 줄인다”
오클랜드 교통위원회의 승인에 따라 오클랜드의 1600개 이상의 도로에서 제한 속도가 변경될 예정이다. 이번 변경은 오클랜드 교통국의 안전 속도 …
뉴질랜드타임즈 | 09.30
미들모어 병원 의사 사칭 남성, 더 많은 혐의 드러나
가짜 서류를 이용하여 의사를 사칭하고 미들모어 병원 등에서 근무한 한 남성에게 10개가 넘는 혐의가 더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30세인 유바라지…
뉴질랜드타임즈 | 09.29
NZ, 11월부터 기온 오르고 몇 달 동안 덥고 습한 날씨 전망
뉴질랜드 해양연구소(NIWA)에 따르면, 11월부터 기온이 치솟을 것으로 예상되며 몇 달 동안 덥고 습한 날씨가 될 것으로 전망됐다. NIWA는…
뉴질랜드타임즈 | 09.29
오클랜드 도심, 방화 의심 연쇄 화재 사건 발생
오늘(9월 28일) 새벽 오클랜드 도심의 두 사무실에 화재가 발생했다. 소방 당국은 이 화재들이 방화범에 의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여러 건의…
뉴질랜드타임즈 | 09.29
생후 4주 아기, 약국 실수로 합성 마약 투여돼 중환자실 입원
오늘(9월 27일) 건강장애위원회가 발표한 보고서에 따르면, 약국이 약을 혼동하는 실수로 생후 4주 된 아기에게 합성 마약인 메타돈을 투여해 중…
뉴질랜드타임즈 | 09.27
여왕 서거 추모 공휴일로 약 55%의 수술 일정 재조정돼
약 350명에서 400명의 환자가 엘리자베스 여왕 서거를 추도하는 공휴일로 인해 잡혔던 수술 일정을 연기해야 할 처지인 것으로 알려졌다. Hea…
뉴질랜드타임즈 | 09.23
‘공인 전기 기술자’ 사칭한 무면허 남성, 벌금 8천 달러 부과받아
한 무면허 전기 기술자가 자신을 공인 전기 기술자라고 속이고 작업을 한 혐의로 벌금형을 선고받았다. 나빈 쿠마란은 오클랜드 교외의 마누레와와 파…
뉴질랜드타임즈 | 09.22
New 2021 특별 영주권자 수만 명, 규정 혼란으로 투표 못 했을 수 있어
최근 2021 특별 영주권을 받은 수만 명이 지방선거 투표를 못할 수 있다는 우려가 나왔다. 2021 특별 영주권자 중 최소 55,000명은 투…
뉴질랜드타임즈 | 09.30
보다폰 뉴질랜드, 이름 바꾼다…’원뉴질랜드’
보다폰 뉴질랜드는 내년 초부터 원뉴질랜드로 브랜드명을 변경할 예정이다. 이는 2019년 보다폰이 투자자인 인프라틸과 캐나다 투자회사 브룩필드 자…
뉴질랜드타임즈 | 09.28
코스트코 NZ 1호점 개장…전날부터 줄 서기도
오늘(9월 28일) 뉴질랜드에 처음으로 여는 코스트코 오클랜드 웨스트게이트점의 정식 오픈을 앞두고 수백 명의 사람들이 개점 시간 전부터 줄을 선…
뉴질랜드타임즈 | 09.28
노동당, 2년 만에 지지율 상승…아던과 럭슨 총리 선호도 격차 벌어져
최근 원뉴스의 정치 관련 여론조사에 따르면, 노동당은 약 2년 만에 처음으로 지지율이 소폭 상승했다, 하지만 국민당은 행동당과 연합 시 여전히 …
뉴질랜드타임즈 | 09.28
“NZ 곧 인플레이션 하락세로 전환 전망”…속도는 거북이
그랜트 로버트슨 부총리 겸 재무부 장관은 이번 분기부터 인플레이션이 하락세로 돌아설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러한 전망은 뉴질랜드 달러…
뉴질랜드타임즈 | 09.27
NZ, 2023 여자 월드컵 개최 앞두고 시설 개선…한국팀 출전
정부가 2023년 FIFA 여자 월드컵 개최를 앞두고 스포츠 시설을 업그레이드하기 위해 약 1,900만 달러를 투여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자금…
뉴질랜드타임즈 | 09.23
공무원 1/4 이상이 연봉 10만 달러 넘는 연봉 받아
뉴질랜드 공무원 4분의 1 이상이 10만 달러 이상의 연봉을 받는 것으로 밝혀졌다. 국민당이 집계한 자료에 따르면, 지난 5년 동안 10만 달러…
뉴질랜드타임즈 | 09.23
오클랜드 일부 지역 주민, 전기 배당금 303달러 받는다
오클랜드 남부, 동부, 중부 지역에 사는 수천 명의 주민이 엔트러스트(Entrust) 전기 배당금 303달러를 받는다. 벡터 전력망을 사용하는 …
뉴질랜드타임즈 | 09.22

애드플라자 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