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NZ뉴스 뉴질랜드뉴스 마운트 앨버트 지역 휘발유 도둑 기승 부려

마운트 앨버트 지역 휘발유 도둑 기승 부려

오클랜드 마운트 앨버트 지역에 휘발유 도둑이 기승을 부리고 있다.

휘발유 도둑들은 연료 주입구가 아닌 차량 밑부분의 연료 연결 호스를 통해 휘발유를 훔쳐 가는 것으로 밝혀졌다.

피해자 중 한 명인 안드레 호크는 “아내의 차 아래에 정원용 호스가 매달려 있는 것을 발견했고, 최근에 기름을 넣는데도 연료 부족 경고등이 켜져 이상하다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그는 휘발유 도둑이 약 50~60 달러 상당의 연료를 훔쳐 갔다고 덧붙였다.

그가 페이스북에 휘발유 도난에 대한 글을 올리자, 많은 사람이 같은 방법으로 자동차 연료를 도둑 맞았다는 내용의 댓글을 올렸다.

카란 쿨라티는 자기 차에 휘발유가 가득 채워져 있었지만, 집에 도착했을 때는 연료 탱크가 비어 있었다. 그가 주유소에 기름을 넣으러 갔을 때 문제를 발견했다. 카란은 “주유구에 휘발유를 넣자마자 바로 차 밑에서부터 휘발유가 흘러나왔다”고 말했다.    

자동차 수리공은 연료 연결 파이프를 없애는 데 2분도 걸리지 않으며 연료는 콜라 병이나 주스 병에 담을 수 있다고 말했다.                   

뉴질랜드타임즈


저작권자 © ‘뉴질랜드 정통교민신문’ 뉴질랜드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Advertisement -

타임즈 인기글

‘투표가 최고의 심판’…여권 들고 투표장으로

말 많고 탈 많은 오클랜드한인회, 지금 이대로는 안 돼 타임즈의 눈 제15대 오클랜드한인회 선거가...

“김우식 선관위, 한인회 돈이 그렇게 우스웠나”

◉ 타임즈의 눈 ‘15대 선거 비용 정산서 내부 감사 보고서’를 읽고 14대보다 $15067 더...

“이제까지 뉴질랜드에 이런 선거관리위원장은 없었다”

◉ 타임즈의 눈 선관위 운영 미숙으로 오클랜드한인회장•감사 선거 연기돼 제15대 오클랜드한인회장과 감사 선거가 6월...

리디아 고, 2019년 공로 훈장 받았다

리디아 고 특별 인터뷰 5월 15일 총독 관저에서 럭비 선수 대니얼 카터 등과 함께 뉴질랜드 한인 1.5세대 리디아 고(고보경)가 2019년 새해 공로 훈장을 받았다....

“하노이 정상회담은 2막…여러 막 거쳐야 대서사시에”

북한‘완전히 검증된 비핵화’(FFVD)에서‘완전히’에는 거부감 있어 지난 3월 17일(일) 뉴질랜드타임즈 도언태 발행인은 문재인 대통령 통일외교안보 특보를 맡은...